작은마을 귀정사 실상사 우리옷인드라망 인드라망생협 실상사작은학교 (사)한생명 인드라망
자동로그인

2022년 5월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봄의 마지막 절기, 곡우
  글쓴이 : 현미쌀     날짜 : 18-04-22 23:58     조회 : 905    

농사일지&농사일기 / 2018. 4. 27. . 종일 비 / 봄의 마지막 절기, 곡우

 

어린이 법회&평가회의(9-15)

 

-------------------

 

20일은 곡우였다. 곡식곡에 비우자를 쓰는 곡우는 비가 오는 때가 아니라 비를 기다리는 때라고 한다. 이때는 가문 시기라는데 오늘은 비가 왔다. 내일도 온단다. 올해는 봄 가뭄은 없을랑가 보다.

곡우 때는 볍씨를 담그는 때라는 데 우리는 볍씨는 진작 담궜고 곡우 이틀 전엔 파종까지 마쳤다. 그럼 우리가 좀 이른 건가? 하지만 다른 사람들 모판엔 이미 모들이 잔디처럼 파랗게 많이 자라있다. 우리가 절기에 앞서서 했다지만 다른 사람들은 더 일찍 한 것이다.

요즘은 계절이 없다. 딸기도 마치 초봄이 제철인 듯 빨리도 나온다. 노지 딸기는 지금 꽃이 피는데 파는 딸기는 벌써 끝물이다. 철없는 세상이다. 그나마 우리(농장)가 옛 절기에 비슷하게 따라가고 있는 편인 듯 하다.

옛날엔 한해 농사를 시작하는 볍씨를 소중하게 생각해서 볍씨를 담글 때는 부정 탈만한 일을 하지 않았다고 한다. 뭔가 농사에서 경건함마저 느껴진다.

곡우는 봄의 마지막 절기다. 지난주엔가는 서리도 왔는데 벌써 여름이 코앞이라니.




게시물 174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4 실상사농장배추로 2019년 실상사김장했습니다. (1) 한생명 11-19 954
173 실상사 농장 10월 16일 수요울력 (1) 한생명 10-18 869
172 2019 실상사농장 펀드 (1) 현미쌀 10-01 893
171 '가을엔 시골살이' 모집(선착순 5명) (1) 현미쌀 09-28 801
170 무더운 7월과 8월을 새벽 울력으로 납니다 (1) 한생명 07-31 1461
169 친환경농업교육을 마치다 한생명 03-26 2693
168 2019년 올해도 변함없이 손모내기했습니다 (1) 한생명 06-10 785
167 2019년 첫 수요울력 시작 한생명 03-15 824
166 농장트럭 풍년이 (1) 현미쌀 11-08 1049
165 <실상사농장 펀드> 토종벼는 트럭을 타고 (3) 현미쌀 09-05 2353
164 비오는 날 매운라면 기타소리 현미쌀 04-24 1091
163 봄의 마지막 절기, 곡우 현미쌀 04-22 906
162 이제 더 이상 걱정할게 없어. 현미쌀 04-22 896
161 함께 일할 수 있어야 한다 현미쌀 04-21 819
160 행복은 기분일까. 현미쌀 04-18 737
 1  2  3  4  5  6  7  8  9  10    
(사)한생명 : 55804 남원시 산내면 천왕봉로 806(백일리 508번지) / 전화 063-636-5388 / 팩스 063-636-6388 / 후원계좌 (농협 513160-51-020713 예금주 : 사단법인한생명)
한생명 : hanlife2020@hanmail.net / 여성농업인센터 / 전화 063-636-5399 / 팩스 063-636-5390 / 산내들 어린이집 063-636-5385 / 친환경판매장, 063-636-5387